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7월 코픽스 1.87%…주담대 금리 또 올랐다

2018년 08월 17일(금)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283374_253871_3426.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7월 잔액기준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 금리가 11개월 연속 상승해 1.87%를 기록하면서 이와 연동한 시중은행의 변동금리형 주택담보대출 금리도 덩달아 올랐다.

17일 금융권에 따르면 KB국민·신한·우리·KEB하나·NH농협은행 등 주요 시중은행의 잔액기준 코픽스 연동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전날에 견줘 0.02%포인트씩 올랐다.

KB국민은행은 잔액기준 코픽스 연동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3.54∼4.74%에서 3.56∼4.76%로 올렸다. 신한은행은 3.15∼4.50%에서 3.17∼4.52%로 상향 조정했다. 우리은행은 3.25∼4.25%에서 3.27∼4.27%로, NH농협은행은 2.85∼4.47%에서 2.87∼4.49%로 올려 잡았다.

7월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1.81%로 전월에 견줘 0.03%포인트 하락했다.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에 연동한 대출 금리는 이에 따라 소폭 하락했다.

KB국민은행은 3.38∼4.58%였던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 연동 대출 금리를 3.35∼4.55%로 0.03%포인트 내렸다. 신한은행은 3.19∼4.54%에서 3.16∼4.51%로 내렸다. 우리은행은 금리를 3.24∼4.24%에서 3.21∼4.21%로, NH농협은행도 2.84∼4.46%에서 2.81∼4.43%로 하향 조정했다.

금융채를 기준으로 삼는 KEB하나은행은 신규취급액 기준과 잔액기준 모두 금리가 3.057∼4.257%로 변동이 없었다. 하나은행은 코픽스 연동 대출 금리의 최저·최고 금리를 금융채 6개월물과 연동하기 때문에 코픽스 변동 폭을 따라가지 않는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