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성호 전 IBK투자증권 사장, 금투협회장 선거 출마

2019년 12월 02일(월)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0004336340_001_20191202102702972.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신성호 전 IBK투자증권 사장은 2일 금융투자협회장 출마의사를 공식화했다.

신성호 전 사장이 가세하면서 현재 나재철 대신증권 대표, 정기승 KTB자산운용 부회장 등 삼파전에 가세한다.

이날 신 전 대표는 기자들과 만나 "투자자와 국가경제발전을 지원하는 증권업계 발전에 일조하기 위해 출마를 결심했다"며 "절대 저금리로 인하 투자자들의 수익성에 대한 니즈가 날로 높아가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증권업계를 통한 다양한 금융상품 제공이 결국 투자자들의 재산 증식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기업과 국가 경제에도 보탬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1981년 대우증권(현 미래에셋대우)의 전신인 삼보증권에 입사해 금융투자업계에 뛰어들었다. 2002년 우리증권 리서치센터장, 2005년 동부증권 법인본부장을 거쳤다. 또 2008년 8월부터 2009년 9월까지 1년 여간 금투협 자율규제, 경영전략본부장을 지냈다. 이후 2013년부터 약 1년간 우리선물(NH선물) 대표이사 사장, 2014년부터 3년간 IBK투자증권의 대표이사 사장을 역임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