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카카오페이, 별도앱 이달내 출시…“금융을 일상으로”

2019년 05월 20일(월)
송가영 기자 songgy0116@cstimes.com
KakaoTalk_20190520_132932151.jpg
[컨슈머타임스 송가영 기자] 출범 2주년을 맞은 카카오페이가 결제, 송금, 멤버십, 청구서, 인증, 투자서비스를 확장하고 생활금융 정착에 주력한다.

카카오페이는 20일 기자간담회를 통해 기존 서비스에서 사용자들의 불편함을 개선한 서비스를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먼저 지인 선물, 중고 거래, 쇼핑몰 반품 등 다양한 상황에서 이뤄지는 개인간 물품 거래에 자사 결제, 송금 서비스의 장점을 접목하고 카카오톡 친구에게 메시지를 보내듯 편리하게 구현되는 배송 서비스를 시작한다.

청구서 서비스에는 새로운 기능 ‘영수증’을 더해 결제, 영수증, 이용대금명세서까지 모바일로 전환된다.

여러 제휴사의 상품을 카카오페이 플랫폼에서 쉽게 비교하고 선택할 수 있는 보험서비스도 올해안에 출시할 예정이다. 기존의 보험설계사들로부터 접한 복잡한 생명보험, 장기보험 등보다 소규모의 보험 상품을 쉽게 만날 수 있다.

또한 QR코드, 바코드 기반의 오프라인 결제에 신용카드 연결이 가능해지고 해외에서도 환전없이 카카오페이로 결제할 수 있는 글로벌 크로스보더 결제도 가시화된다.

이와 함께 이번 달 안으로 카카오페이앱을 별도로 출시할 예정이다. 한 손가락 만으로 결제, 송금, 투자, 내역, 더보기 등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특히 사용자의 예금, 투자, 보험 등 모든 금융내역을 한곳에서 모아 볼 수 있는 통합조회 서비스를 제공해 금융 허브 역할을 하겠다는 방침이다.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는 “자회사로 출범한지 2주년을 맞은 올해 카카오페이 금융 서비스 확대의 원년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서비스의 체계적인 확장과 유기적인 연결로 마음 놓고 이용할 수 있는 금융 플랫폼의 입지를 강화하고 새로 출시하는 앱을 통해 어려운 금융을 편안한 일상으로 만들어주는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