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금감원, 박도규 전 SC은행 부행장 등 옴부즈만 5명 신규 위촉

2018년 06월 22일(금)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금감원.jpe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금융감독원은 기존 옴부즈만의 임기가 만료됨에 따라 현장경험이 풍부한 전문가 5명을 새 옴부즈만으로 신규 위촉했다고 22일 밝혔다.

새롭게 위촉된 옴부즈만은 박도규 전 SC은행 부행장, 박재순 전 예금보험공사 부장, 김헌수 순천향대 교수, 박태형 한국투자공사 이사, 이은영 소비자권리찾기시민연대 대표 등 5명이다.

금융소비자 권리 보호를 위해 보다 다양한 의견을 반영할 수 있도록 옴부즈만 구성인원을 기존 3명에서 5명으로 확대했다고 금감원은 설명했다.

윤석헌 금감원장은 이날 옴부즈만에 위촉장을 수여하면서 “금융소비자의 불이익·불편을 해소하는 촉매가 돼달라”고 당부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