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MMA 2019' 2관왕 청하, 고척돔 달군 벌써 12시+스내핑 퍼포먼스

2019년 12월 01일(일)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 사진 = '2019 멜론뮤직어워드' 방송 화면 캡처
▲ 사진 = '2019 멜론뮤직어워드' 방송 화면 캡처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솔로퀸 청하가 'MMA 2019' 2관왕에 올랐다.

청하는 지난달 30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개최된 '2019 멜론뮤직어워드(MMA 2019)'에서 톱10과 여자 댄스상을 수상했다.

청하는 "솔로 데뷔 후 MMA에는 처음 참석하는 건데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돼 기쁘다. 소속사 식구들과 같이 안무 만들고 고생한 댄서들, '벌써 12시' 작곡한 블랙아이드필승에게도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멋진 퍼포먼스 계속 보여드리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어 "저에게 가장 큰 위로가 되는 건 별하랑(팬클럽)이다. 저도 여러분들에게 더 큰 위로가 될 수 있는 음악과 무대로 보답하겠다. 감사하다"고 덧붙이며 팬들을 향한 고마움도 잊지 않았다.

특히 청하는 무대에서 마치 한 편의 영화를 보는 듯한 스토리텔링과 단 한 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화려한 퍼포먼스로 보는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청하는 '벌써 12시'와 '스내핑(Snapping)' 두 곡의 무대로 '블랙&화이트' 콘셉트를 완벽하게 표현해냈다. 브릿지 영상에서는 영어 내레이션까지 완벽하게 구사하는 등 다재다능한 매력을 뽐냈다.

청하는 올 연말에도 각종 음악 시상식에 참석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