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성능 부적합' 보건용 마스크 3종 회수∙폐기

2019년 11월 14일(목)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마스크.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성능 부적합판정을 받은 보건용 마스크 3개 제품이 회수·폐기 조치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올해 들어 시중에 유통 중인 보건용 마스크에 대한 수거·검사를 대폭 확대해 현재까지 186개 제품을 수거했다.

이 가운데 152개 제품에 대해 검사를 벌인 결과 중 3개 제품이 부적합 판정을 받고 회수·폐기됐다. 나머지 34개 제품은 검사를 진행 중이다.

적발된 제품은 크린웰 '크린웰황사마스크'(KF80), 네오메드 '솔바람미세먼지 마스크'(KF94), 바이오플러스 '퓨어클린황사방역마스크'(KF94) 등이다.

식약처는 올해 시판을 시작하는 제품을 중심으로 40개 제품을 추가로 수거해 검사할 계획이다.

아울러 식약처가 올해 3분기 보건용 마스크에 대한 온라인 허위·과대광고를 점검한 결과 위반 사례 186건이 적발됐다.

위반사례는 △황사·미세먼지 차단효과가 입증되지 않은 '공산품 마스크'를 차단효과가 있는 것으로 허위 광고(185건) △의약외품으로 허가받은 '수술용 마스크'를 미세먼지 차단효과가 있는 것으로 과대 광고(1건) 등이다.

식약처는 적발된 온라인 게시물을 방송통신심의위원회와 해당 쇼핑몰에 사이트 차단을 요청했다.

아울러 식약처가 일부 보건용 마스크에서 나는 냄새와 관련해 냄새유발물질 22종 함유량을 조사한 결과 아세트알데히드, 뷰티르아세테이트 등이 검출됐으나 인체에 유해한 영향을 미치지 않는 수준인 것으로 평가됐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정부혁신 방안의 일환으로 보건용 마스크에 대한 꼼꼼한 안전관리를 통해 국민이 생활 속에서 보건·의료제품을 안전하고 올바르게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