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윤석헌 "은행권, 자영업자 포용 위해 컨설팅 보완 필요"

2019년 11월 13일(수)
이연경 기자 lyk3650@cstimes.com

PHOTO_20191113152832.jpg

[컨슈머타임스 이연경 기자]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은행권에 "자영업자를 포용하려는 노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윤 원장은 13일 '2019 은행권 경영컨설팅 우수사례 발표 및 토론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나 홀로 잘 사는 시대가 아닌 함께 잘 사는 시대로 가기 위해 현재 시행 중인 경영컨설팅을 보완하고 더 나은 방향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올해 6월 말 국내 자영업자는 658만여명으로, 전체 일자리의 25%로 집계됐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창업 후 5년 간 살아남은 자영업자는 27.9%에 불과하다. 음식·숙박업의 경우는 17.9%다.

이에 금감원과 은행권은 창업 및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경영컨설팅을 지원해왔다.

금감원은 자영업자 대상의 응급상담체계를 구축했다. 또 접근성이 떨어지는 지방 자영업자를 위해 '찾아가는 컨설팅'을 운영하고 있다.

은행에서는 총 25곳의 경영컨설팅센터를 운영 중이다. 올 상반기에는 작년 상반기보다 83.1% 많은 1128건의 컨설팅을 자영업자에게 제공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