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지난 달 외국인 국내 투자자금 6억달러 순유출

2019년 11월 12일(화)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297999_267915_3255.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10월 외국인의 국내증권 투자자금이 순유출로 전환했다. 채권을 중심으로 외국인 투자금이 빠져나간 영향을 받았다.

한국은행이 12일 발표한 '2019년 10월 이후 국제금융·외환시장 동향'에 따르면 10월 중 외국인의 국내 증권투자자금은 5억9000만달러 순유출을 기록했다. 지난 8월 순유출에서 9월 순유입으로 전환된 이후 한 달 만에 다시 순유출로 바뀐 것이다. 

외국인 주식자금에서 3000만달러, 채권자금에서 5억5000만달러가 각각 빠져나갔다.

외국인 채권자금은 지난 8∼9월에는 모두 25억달러 순유입했었다.

환율 변동성도 컸다. 10월 기준 원/달러 환율의 전일 대비 변동 폭은 월평균 3.9원으로 9월(3.7원)보다 컸고 변동률도 0.31%에서 0.33%로 확대됐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