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10월 서울 신규 임대사업자 2001명…전월비 11.3%↓

2019년 11월 12일(화)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AKR20191112037400003_01_i_P2.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지난달 서울의 신규 임대사업자 등록이 9월보다 10% 넘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10월 한 달 동안 6374명이 임대사업자로 신규 등록했다. 9월과 비교하면 3.4% 감소한 수치다.

수도권 전체로는 9월보다 5.7% 줄었고, 서울은 11.3% 감소했다. 지방은 9월보다 5% 증가해 대조를 이뤘다.

등록 임대주택 수도 줄었다. 전국에서 10월 한 달간 등록한 임대주택 수는 1만1251호로 집계돼 9월보다 14.1% 줄었다.

수도권 전체는 신규 등록한 임대주택 수가 8134호로 전월보다 13.2% 감소했고, 서울은 20.6% 줄었다. 지방은 전월보다 16.3% 감소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