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만도, 신사업개발 전문가 오창훈 박사 영입

2019년 11월 06일(수)
장문영 인턴기자 moonyj1114@cstimes.com
undefined

[컨슈머타임스 장문영 인턴기자] 자동차부품 전문기업 만도(대표이사 정몽원, 탁일환)가 신사업개발 전문가 오창훈 박사를 영입했다.

부사장으로 임명된 오창훈 박사는 WG Campus(운곡 캠퍼스) 총괄 리더로 활동한다.

WG캠퍼스를 이끌어 갈 오창훈 부사장은 서울대학교에서 컴퓨터공학을 전공하고 미국 오스틴의 텍사스 주립대학에서 반도체 광학소자 연구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미국 HP(휴렛팩커드), LG이노텍을 거쳐 필립스(Philips lighting) 북미 CTO로 근무하고, LG전자에서 스마트 솔루션사업, 에너지솔루션사업 등의 B2B 솔루션 신사업을 추진했다.

오창훈 WG캠퍼스 부사장은 "미래 모빌리티 산업은 전통 자동차 산업을 중심으로다양한 인접 산업들, 특히 급속도로 발전하고 있는 IT 산업의신기술들이 융·복합되어 여러 유형으로 빠르게 전개되어 나갈 것으로 예상된다"며 "만도가 지금까지 쌓아온 많은 차별적 기술과 사업 역량에 다양한 형태의 신기술과 외부 협력을 더한다면 미래 모빌리티산업에서도 만도가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앞으로 WG캠퍼스는 미래 모빌리티 산업에서 요구하는 핵심 솔루션을 개발하고 사업화할 수있도록 체계적이고 혁신적으로 운영할 것"이라고 WG캠퍼스리더로 임명된 소감을 밝혔다.

한편 WG캠퍼스는 자동차의 개념이 전통적인 이동수단에서 CASE(Connected, Autonomous, Shared & Service, Electric) 기반의다양한 영역으로 확대·변화함에 따라 기존 사업군의 확장 및 신사업 발굴을 위해 지난 9월 24일에 설립됐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