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발목 골절' 에버턴 고메스 퇴원…재활 돌입

2019년 11월 06일(수)
김재훈 press@cstimes.com

2.jpg
[컨슈머타임스 김재훈 기자] 토트넘 손흥민에게 태클을 당한 뒤 다른 선수와 부딪히면서 발목 골절상을 입은 에버턴 안드레 고메스가 퇴원 후 재활에 돌입한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에버턴은 6일(이하 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고메스는 수술이 성공적으로 끝나 병원에서 퇴원했다"고 밝혔다.

이어 "구단 의무진의 관리 아래 재활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관련해 고메스는 지난 4일 영국 리버풀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토트넘과의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11라운드 홈 경기에서 심각한 부상을 당했다.

후반 33분 손흥민의 백태클에 걸려 넘어지다 토트넘의 세르주 오리에와 충돌하며 오른쪽 발목을 심하게 다친 것.

손흥민은 레드카드를 받고 퇴장 당했고 잉글랜드축구협회(FA)는 3경기 출전 정지 징계까지 내렸다.

이에 대해 토트넘 구단은 퇴장이 과하다며 항소했고, 잉글랜드축구협회는 퇴장 징계를 철회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