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원-한양대, 중소∙중견기업 위한 AI솔루션센터 설립

2019년 10월 10일(목)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동원.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인공지능(AI) 기술을 산업체 현장에 적용해 기업이 당면한 문제점을 해결하고 생산성을 높이기 위한 '한양AI솔루션센터'가 문을 열었다.

동원산업(대표 이명우)과 한양대(총장 김우승)가 10일 한양AI솔루션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한양AI솔루션센터는 우리 경제의 근간이 되는 중소·중견기업에게 AI기술을 공유하고 이들의 지속적 성장을 돕기 위해 설립된 국내 최초의 AI솔루션센터다. 동원산업이 AI솔루션센터 개소를 위해 30억원을 기부했다.

한양대 한양종합기술원(HIT)에서 열린 이날 개소식에는 동원에서 김재철 동원그룹 명예회장과 이명우 동원산업 사장이, 한양대에서 김종량 이사장, 김우승 총장, 장준혁 교수가 참석했다.

초대 센터장은 삼성전자에서 AI개발그룹장을 역임했던 강상기 박사가 맡는다. 기업체 출신의 센터장을 배치함으로써 한양AI솔루션센터를 연구개발(R&D)에만 그치지 않고 실제 사업을 하는 벤처회사처럼 운영하겠다는 의지다.

강상기 센터장은 "한양AI솔루션센터는 제조공정 분야 위주로 실용적 AI기술을 이용한 핵심솔루션을 중소·중견기업 등 산업체에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특히 한양AI솔루션센터는 산업체 현장에서 활동하고 있는 한양대 동문들의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해 AI 기술의 국내 산업체 확산에 본격적인 물꼬를 트겠다는 목표다.

앞으로 한양AI솔루션센터는 제조공정·스마트IT·머신러닝·AI플래폼분야 등 산업체에 도움이 되는 실용연구로 기업 대상 기술자문, 솔루션 개발, 임직원 대상 AI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재철 동원그룹 명예회장은 축사에서 "대항해시대는 '자연의 바다'가 무대였다면 AI시대는 '데이터의 바다'가 무대가 될 것"이라며 "한양 AI솔루션센터가 우리나라의 AI 시대를 여는 선봉장이 돼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