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내일 날씨] 태풍 '타파' 영향 차차 벗어나...오후부터 '맑음'

2019년 09월 22일(일)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흐림.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추분(秋分)인 내일(23일)은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다 오후부터 맑아지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은 제17호 태풍 '타파'의 영향에서 차차 벗어나 중국 북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 것으로 전망된다. 전국에 구름 많다가 오후 서쪽 지방부터 맑아질 것으로 보인다.

태풍의 영향으로 내리던 비는 새벽 사이 그칠 예정이다. 동해안은 오전 9시쯤 비가 그치겠다. 이날 아침까지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동·경상도·울릉도·독도 50~150mm(많은 곳 경상 동해안 200mm 이상) △강원 영서 남부·충북 20~60mm △강원 영서 북부 5~20mm 등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6도 △대전 16도 △대구 17도 △전주 16도 △광주 17도 △부산 19도 △춘천 14도 △강릉 15도 △제주 20도 △울릉도·독도 17도, 낮 최고기온은 △서울 24도 △대전 24도 △대구 23도 △전주 24도 △광주 24도 △부산 24도 △춘천 22도 △강릉 21도 △제주 24도 △울릉도·독도 19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강수 영향과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내일까지 전국에 강한 바람이 불겠으니 교통 안전과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