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8월 주택 거래량 다시 '주춤'…전월 대비 1.3%↓

2019년 09월 19일(목)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아파트.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지난 7월 모처럼 활기를 띠었던 전국 주택 매매거래량이 8월 들어 다시 소강상태에 들어섰다.

19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8월 전국의 주택 거래량은 6만6506건으로 전월 대비 1.3% 감소했다. 전년 동월(6만5945건) 대비로는 0.9% 증가했지만, 최근 5년간 8월 평균(8만6230건)과 비교하면 22.9% 감소한 것이다.

8월 수도권과 서울의 주택 매매거래량도 1년 사이 3만8604건에서 3만5290건으로 8.6%, 1만3577건에서 1만3514건으로 0.5% 각각 줄었다.

지난 7월 전국·수도권·서울 주택 매매거래량이 9개월 만에 처음 작년 같은 달보다 동시에 늘었지만, 한 달 만에 오름폭이 크게 줄거나(전국 5.7→0.9%) 내림세(수도권·서울)로 돌아선 것이다. 1∼8월 누적 거래량으로 보면 작년 같은 기간보다 전국, 수도권, 서울 단위로 각 21%, 31.1%, 43.5% 줄었다.

주택 유형별로는 지난달 아파트 거래량이 4만5497건으로 작년 8월보다 6.2% 늘어난 반면, 아파트 외 단독·연립주택 등의 거래량은 2만1009건으로 8.9% 감소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