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TX·SRT 승무원 11~16일 파업…귀성·귀경객 불편 우려

2019년 09월 11일(수)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PYH2019082000770001301_P2.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코레일관광개발 소속 KTX·SRT 승무원들이 임금인상과 본사 직접고용을 요구하며 11일 파업에 돌입했다.

이들은 이날 오후 1시 파업 출범식을 연 뒤 추석 연휴가 끝나는 16일까지 엿새간 파업을 이어간다.

추석 특별수송기간에 객실 승무원들이 파업에 돌입하면서 KTX와 SRT는 긴급 대책을 발표했다.

KTX는 승무원 파업으로 열차 운행에 차질은 없지만, 열차 내 고객 안내에 차질이 있을 수 있다면서 본사와 지역본부 직원을 투입해 고객 안내에 나설 계획이다.

SRT 운영사인 SR 역시 열차 승무경험이 있거나 소정의 교육을 이수한 본사 직원들을 대체 투입해서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겠다고 밝혔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