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비대면 금융거래 증가…전산 업무 종사 금융사 임직원 늘어

2019년 09월 10일(화)
송가영 기자 songgy0116@cstimes.com
AKR20190909139200002_01_i_P2.jpg
[컨슈머타임스 송가영 기자] 비대면 금융거래가 늘어나면서 전산 업무 종사 금융사 임직원 수도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금융정보화추진협의회가 10일 발간한 2019년도 금융정보화 추진 현황 보고서를 보면 지난해 말 19개 국내은행, 83개 금융투자업자, 41개 보험회사, 8개 신용카드사 국내 151개 금융기관의 정보기술(IT) 인력은 총 9513명으로 4년간 3.9% 늘었다.

비대면 거래 활성화로 금융회사들이 고용인력을 줄이는 가운데 전산 인력은 고용을 늘렸다. 금융회사 전체 임직원 수는 지난 2014년 24만명에서 지난해 22만7000명으로 5.3% 감소했다.

금융권 전산 인력 중 외주인력이 차지하는 비중은 지난 2014년 56.8%에서 지난해 58.8%로 증가했다. 은행권의 외주인력 비중은52.3%로 가장 낮았지만 카드업은 68.5%로 가장 높았다.

협의회 관계자는 "전자금융 인프라 개발 및 운영 인력을 외부업체에 위탁하는 비중이 높아짐에 따라 잠재 리스크에 노출될 가능성이 증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