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도진 IBK기업은행장, 연간 최대 규모 승진인사 단행

2019년 07월 16일(화)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 김도진 IBK기업은행장
▲ 김도진 IBK기업은행장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김도진 IBK기업은행장은 16일 하반기 인사를 통해 연간 최대규모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 올해 임기 만료를 앞두고 사실상 마지막 인사로, 창립 이래 최고 성과를 달성한 직원들의 노력에 화답하려는 김 행장의 의지를 반영한 것이다.

IBK기업은행은 16일 부행장 2명, 지역본부장급 9명 등을 포함한 2019년 하반기 정기인사를 실시했다. 특히 449명이 승진, 상반기 승진자 464명을 포함하면 연간 최대 규모의 승진 인사다.

우선 신임 부행장으로 김윤기 검사부장을 준법감시인에, 김재홍 인천동부지역본부장을 기업고객그룹장에 각각 선임했다.

김윤기 신임 부행장은 1965년생으로 강원대 통계학과를 졸업한 후 1990년 기업은행에 입행했다. 이후 마포역지점장, IBK고객센터장, 나눔행복부장, 비서실장 등을 지냈다. 특히 디지털, 카드, 사회공헌, 감사 등 다양한 분야를 거치며 기업은행의 위상을 공고히 하는데 큰 역할을 해온 점을 인정받았다.

김재홍 신임 부행장은 1964년생으로 영남대 경제학과를 졸업했다. 1989년 기업은행에 입행한 후 오산원동지점장, 화성정남지점장, 직원만족부장, 시화공단기업금융지점장, 동시화지점장 등을 거쳤다. 그는 풍부한 여신심사 경험을 갖춘 영업통으로 중소기업 금융의 격전지인 화성, 시화공단 등에서 탁월한 경영성과를 창출한 공을 인정받았다.

신임 본부장으로는 현장에서 탁월한 성과로 중기금융 ‘초격차’ 전략을 실현한 지점장 5명과 경영전략, 정도경영, 차세대 시스템 구축, 경제연구 등 각자의 분야에서 공헌을 인정받은 본부 부서장 4명을 승진시켰다.

이와 함께 40대 젋은 지점장과 역량 있는 여성 관리자를 다수 등용하고, 조직의 허리 역할을 수행할 책임자급 승진 인원을 확대해 미래 변화에 대비했다. 팀장 승진자 중 여성의 비율은 53%로 창립 이래 최대 수준이다.

한편 조직 개편은 “영업조직 효율화”와 “미래성장 동력 강화”에 초점을 맞췄다.

조직 효율화를 위해 실시한 점포 통폐합으로 발생한 인력을 공단형․성장형 점포에 집중 배치했으며, 비이자 수익·글로벌·디지털 유관부서와 중소기업 경영지원 디지털 플랫폼(IBK BOX) 등 전략사업 부문에 인력을 증원 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성과가 있는 곳에 보상이 있다는 원칙을 재확인한 인사”라며 “효율성·성장성에 초점을 둔 인력 재배치로 ‘100년 은행, IBK’로의 도약을 위한 디딤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