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현대공업, 카셰어링 업체에 6억원 지분투자

2019년 05월 21일(화)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자동차 내장재 전문 기업 현대공업은 수소·전기차 전문 카셰어링 업체 ‘제이카’와 6억원 규모의 지분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제이카는 최근 급성장 중인 스마트 모빌리티 시장에서 친환경 차량을 앞세워 주목받는 업체다. 현재 광주에서 카셰어링 수요가 높은 20~30대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으며 광주시가 수소전기차 선도도시로 주목받는 데 기여하고 있다.

이번 투자는 미래 자동차 산업 경쟁력 확보를 위한 조치라는 게 현대공업 측 설명이다. 현재의 투자 수익에 연연하지 않고 파트너십을 유지하며 미래 시장에 대비한다는 방침이다.

제이카의 친환경차 카셰어링 비즈니스는 정부의 수소 경제 활성화 정책과 맞물려 성장성이 더욱 주목받고 있다. 현대공업의 자동차 노하우와 긍정적 시너지 창출이 기대되면서 미래 먹거리 산업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공업 관계자는 “스타트업 전문 엑셀러레이터 ‘선보엔젤파트너스’ 및 중견기업 연합 창투회사 ‘라이트하우스 컴바인인베스트’와 업무협력을 진행하고 있다”며 “제이카와 같은 유망 카 셰어링 기업은 물론 다양한 산업군을 대상으로 기업을 발굴하며 투자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