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최근 5년간 위조지폐 발생 감소세

2018년 09월 23일(일)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283490_253973_1803.jpeg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신용카드와 온라인 간편결제 이용이 늘어나면서 최근 5년간 위조지폐 발생 규모가 감소세를 보였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심재철 의원이 23일 한국은행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위조지폐는 해마다 기복은 있지만 감소하고 있다.

2014년 3907장(8739만원어치), 2015년 3293장(1억1568만5000원)였던 위조지폐는 2016년 1378장(1099만6000원), 지난해 1657장(1795만4000원)으로 줄었다.

올해 들어서는 8월까지 369장(412만4000원)이 발생해 이전 4년보다 눈에 띄게 감소했다.

2014년부터 올해 8월까지 권종별 위조지폐 발생은 5만원권이 3708장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5000원권 3437장, 1만원권 3345장, 1000원권 114장 순이었다.

심재철 의원은 “최근 신용카드와 온라인 간편결제가 늘어나는 추세에 따라 위조지폐 사용도 줄어든 것으로 보인다”며 “지폐 위조는 자영업자에 피해를 주는 중대범죄로 관계 당국은 철저한 예방과 단속활동에 소홀해져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