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CJ 회장 동생 이재환, 배임 혐의 경찰 수사 중

2018년 05월 26일(토)
박준응 기자 pje@cstimes.com
PHOTO_20180526120453.jpg
[컨슈머타임스 박준응 기자] 이재현 CJ그룹 회장 친동생인 이재환 CJ파워캐스트 대표가 수십억원의 회삿돈을 횡령한 혐의로 경찰의 수사를 받고 있다.

26일 경찰에 따르면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25일 이 대표를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배임 혐의로 입건해 수사 중이다.

경찰은 이 대표가 올해 초 시가 25억원 상당의 요트를 회삿돈으로 구입해 개인 용도로 쓰는 등 30억원가량을 빼돌린 정황을 포착하고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수사가 초기 단계이며 자세한 혐의는 추가 수사를 통해 확인 중”이라고 말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파이낸셜컨슈머
  • 산업 최근기사